굿스탁론이 함께합니다.

주식투자정보

Investment

주식투자정보

Investment
자료실
제목 네오위즈, 신작 'P의 거짓' 추정치 상향…목표가↑-다올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40 다운로드수 0


네오위즈, 신작 'P의 거짓' 추정치 상향…목표가↑-다올



다올투자증권은 28일 네오위즈(095660)에 대해 신작인 ‘P의 거짓’ 추정치 상향과 기존작 ‘고양이와 스프’의 매출 호조가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이에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는 3만8000원에서 4만8000원으로 상향했다. 전거래일 종가는 3만5900원이다.


김하정 다올투자증권 연구원은 “네오위즈의 올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대비 19.1% 증가한 734억원, 영업이익은 86억원으로 전년 대비 흑자전환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3분기 실적 개선은 규제 완화 효과로 웹보드 매출이 전분기 대비 10% 내외로 성장이 기대된다는 분석 때문이다. 아울러 모바일 게임인 ‘고양이와 스프’ 매출이 올해 1분기 수준으로 회복하는 가운데, 2분기에 지출된 일회성 비용 효과가 제거된 것도 실적 상향에 기여한다고 판단했다.


내년에는 웹보드 규제 완화 효과 온기가 반영됨에 따라 기존 게임으로만 영업이익이 500억원에 근접할 것으로 예상했다. 10월 출시되는 돈버는게임(P2E) 플랫폼과 소셜 카지노 게임 등은 관련 토큰이 아직 상장되지 않아 보수적으로 추정치에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무엇보다 P의 거짓 판매량 추정치가 종전과 같은 수준을 유지하지만, 엑스박스(XBOX) 게임패스 포함에 따른 계약금을 신규로 추정치에 반영했다고 짚었다. XBOX 게임패스에 포함됨에 따라 XBOX 플랫폼 판매량을 상당 부분 포기하더라도 플레이스테이션(PS)과 피씨(PC)만으로 250만장 판매가 충분히 가능할 것으로 판단했다. 오는 11월 지스타(G-STAR)에서 P의 거짓의 더 상세한 게임플레이를 확인할 수 있다는 점도 호재로 꼽았다.


P의 거짓 이후에는 라운드8 스튜디오가 개발하는 ‘오픈월드 생존 슈터 신작’과 일본 유명 지적재산권(IP)를 활용하는 ‘원신라이크 모바일 역할수행게임(RPG)이 모두 기대작으로 꼽힌다고 주목했다.


이 같은 신작 출시 기대감과 실적에 비해 현재 주가는 저평가됐다고 판단했다. 김 연구원은 “내년 영업이익이 약 1000억원을 전망하므로 현재 주가는 저평가 상태”라며 “게임스컴 이후 모멘텀 약해

첨부파일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