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스탁론이 함께합니다.

주식투자정보

Investment

주식투자정보

Investment
자료실
제목 카카오뱅크, 금융플랫폼 지표 개선세…배당성향 20%-하나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104 다운로드수 0


카카오뱅크, 금융플랫폼 지표 개선세…배당성향 20%-하나



하나증권은 8일 카카오뱅크(323410)에 대해 금융플랫폼으로서의 경쟁력을 입증하는 지표들이 지속적으로 개선되고 있다고 평가하며, ‘매수’ 투자의견과 함께 목표가 3만7000원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전일 종가는 2만8400원이다.


카카오뱅크는 지난해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카카오뱅크의 지난해 순이익이 3549억원을 기록했고, 지난해 4분기만 놓고 보면 757억원의 순이익을 냈다.


최정욱 하나증권 연구원은 “ 4분기에도 총대출이 4.3% 증가하고 순이자마진(NIM)이 약 5bp 추가 상승해 순이자이익이 전분기대비 12.2% 급증했고, 영세·중소사업장 우대수수료율 적용에 따른 카드수수료 환급 70억원과 더불어 민생금융비용 92억원 반영 및 매분기 발생하던 상각채권 매각익이 4분기에는 발생하지 않은데다 MMF 운용자산 감소로 유가증권관련익도 소폭 줄어들어 비이자이익은 전분기 대비 다소 크게 줄었다”고 평가했다.


카카오뱅크는 지난해 결산배당으로 주당배당금(DPS)을 150원으로 결정했다. 최 연구원은 “2022년의 80원에 비해 크게 상향되면서 DPS도 우리 예상을 상회했음. 다만 지난해와 달리 자사주 매입·소각은 병행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며 “따라서 2023년 배당성향은 20.2%로 2022년의 14.5%에서 5%p 넘게 상승했지만 2022년 결산 직후에 단행되었던 약 130억원의 자사주 매입·소각분을 감안시 총주주환원율은 2022년과 2023년 모두 약 20% 수준인 것으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최 연구원은 “카카오뱅크는 40대 이상 침투율도 계속 상승하고 있어 월간활성화이용자수와 주간활성화이용자수가 각각 1758만명과 1266만명을 기록하고 있으며 고객수도 2284만명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데다 모임통장에 이어 한달적금 등 새롭게 출시하는 수신상품마다 가입자수가 급증해 고객 기반이 계속 확대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여기에 신용대출 트래픽이 전년 대비 17% 성장하는 등 금융플랫폼으로서의 파워를 입증하는 지표들이 지속적으로 개선되고 있다”며 “트래픽 유입은 광고매출 증가 등 플랫폼 비즈니스 수익 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는 핵심요인이라는 점에서 관심있게 지켜봐야 할 지표”라고 분석했다.


최 연구원은 “올해에도 펀드판매에 이어 공모주청약, 외환상품 등 상품다각화를 위한 신규 서비스들이 출시를 대기하고 있다”며 “12월말 런칭한 신용대출 비교하기는 연계대출수수료를 뛰어넘는 수익원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이어 “시간이 다소 소요될 수는 있겠지만 플랫폼 수익이 의미있게 늘어나는 시기가 도래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데일리

첨부파일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