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스탁론이 함께합니다.

주식투자정보

Investment

주식투자정보

Investment
자료실
제목 [1분기 실적발표]미래에셋대우 영업익 1,420억...대폭 흑자전환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54 다운로드수 9


[1분기 실적발표]미래에셋대우 영업익 1,420억...대폭 흑자전환



CJ제일제당 1분기 영업익 14%↓
'버닝썬 사태' 와이지는 적자전환


가수 승리가 연루된 ‘버닝썬’ 사태에 와이지엔터테인먼트(122870)가 올해 1·4분기 어닝 쇼크를 기록했다.


와이지엔터는 1·4분기(이하 연결기준) 23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해 적자로 전환했다고 13일 공시했다. 이는 지난해 1·4분기 영업이익인 23억원에서 200% 감소한 것이며 직전 분기인 지난해 4·4분기 31억원과 비교해도 부진한 실적이다. 매출액은 같은 기간 15.8% 줄어든 647억원으로 집계됐다.

 

CJ제일제당(097950)은 1·4분기 영업이익이 1,791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14.8%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회사 측은 “원재료비 상승과 진천 식품통합생산기지 투자비용 등의 영향이 컸다”고 설명했다. 매출액은 같은 기간 5조178억원으로 15.4% 늘었고 순이익은 409억원으로 43.3% 줄었다.


미래에셋대우(006800)는 1·4분기 영업이익이 1,42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는 33.8% 줄었지만 지난해 4·4분기 141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한 것에 비해 큰 폭으로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순이익도 같은 기간 500% 이상 급증한 1,682억원으로 집계됐다.


엔에이치엔(NHN엔터테인먼트(181710)에서 사명 변경)은 1·4분기 영업이익이 21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1.3% 늘어나며 ‘깜짝 실적’을 거뒀다. 회사 측은 게임 부문 매출액은 1,135억원으로 부진했지만 결제 및 광고 사업이 600% 이상 성장했다고 설명했다. 음원 콘텐츠와 광고 매출도 늘었다.


코오롱인더(120110)스트리도 1·4분기 영업이익이 485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12.05% 증가했다. 매출액은 1조582억원으로 0.07%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201억원으로 45.50% 줄었다. 산업 자재와 필름 부문 판매 물량이 확대돼 매출액이 전년 동기보다 늘었지만 지난해 4·4분기 성수기를 누린 패션 부문이 상대적으로 부진하면서 전 분기 대비로는 소폭 하락했다.


서울경제

첨부파일
리스트